여자 축구팬이 보는 우리나라 축구의 장단점 아무말 대잔치

나는 스포츠를 즐겨서 하진 않지만, 농구,배구,축구를 즐겨서 보는 편이다.

이번 월드컵 역시 빼놓지 않고 보고 있다.

축구 기술에 대해선 약하지만 규칙정도는 다른 여자 축구팬들보다 많이 인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직접 해 본적은 없다.

그러기에 그냥 말.그.대.로...하는 사람이 아닌 보는사람의 입장으로써

내가 우리나라 축구의 장단점을 감히 짚어보려 한다.



장점은

1.압박축구

이 압박축구는 우리나라의 전부라고 과언이 아닐 정도로 우리나라 대표팀이 지향하고

집중적으로 개발해 나가야 할 특징 중 하나라고 생각된다.


2.체력

히딩크 감독 이후 체력의 중요성이 증명되어 2002년부터 우리나라 대표팀은

고기(응??)를 많이 먹고 선천적으로 장신이고 힘이 쏀 서양선수들과 비교하여

전혀 꿀리지 않고, 오히려 강해 졌다고 생각한다.

방금 우르과이 전에서 차두리 선수를 예를 들자면

어떤 상대선수가 코너에 몰려서 공을 갖고 있고 차두리는 그 특유의 멍때리는 표정을 지으며

그 선수 앞에 서 있기만 했을 뿐인데 그 선수 혼자 움직이면서 차두리랑 부딪히니까

그냥 휘~~청 하더라..

나 맥주 먹다가 뿜었다...;;;;


그럼 단점을 한번..

1.공을 너무 돌린다.

해외 유수의 잘 나가는 클럽이나 국대를 보면,

수비/공격수를 막론하고 공을 잡으면 좌우로 공을 돌리는 것이 아닌

무조건 앞으로 일단 치고 나간다.

공을 잡으면 일단 상대 골문으로 빠르게 향하는 액션을 취해야

상대 선수들이 더 긴장을 하여 반칙으로 끊어 프리킥을 얻거나,

상대 수비와 미드피더들이 우리 쪽 골문에 있는 틈을 이용해 빠르게

상대편 골문을 향해 올라가 줘야 하는데.

이와는 반대로 한국 선수들은 공을 잡으면

"이 공을 어떻게 어디로 보낼까~" 하는 고민(??) 아닌

고민을 하는 것이 느껴질 정도로 공을 잡은 후 주체하지 못하고 "앞"의 선수가 아닌

"옆"의 선수로 넘겨준다.

즉 상대의 수비가 수비 위치를 잡을 시간을 벌어주는 거다.

이러한 경향은 골문 앞에서도 다르지 않은 것 같다.

반박자 빠른 shooting!!

골문 앞에서 공을 잡으면 공을 최대한 자신이 원하는 포지션에 놓고

슈팅을 하려는 모습이 보인다.

말 그대로 브라질 선수처럼 동물적인 슈팅감각이 아쉬운거다.



2. 쫌

가끔씩 우리 선수들은 피파랭킹 순위가 높은 상대팀을 만나면 현장이 아닌

tv로 보는 나 역시 느껴질 정도로 위축되어짐을 느낀다.

쫄 필요가 없단 말이다!!

지나치게 위축되지 말고 상대를 패(!!??)서라도 공격을 끊어줘라!!




위에 언급한 부분은 말 그대로 아무런 전술적 지식을 갖고 있지 않고

시청자/팬의 입장으로써 쓴 나의 의견이다.

그래도 난 팬으로써 대한민국 대표팀이 2002년 이후

세계 축구와 어깨를 겨눌 정도의 많은 발전이 있다고 생각한다.

월드컵 기간엔 유달리

"공은 둥글다."라는 말을 많이 듣게 된다.

이 말은 둥글기 때문에 이 공을 어떻게 조절하느냐에 따라

많은 기회를 얻어 낼 수 있다는 거다.

얼마 전 박지성이 CNN talk asia에 출연해 자신이 가장 더 발전되어야 할 부분이 뭐냐고

앵커가 질문하자 "finishing"이라고 대답했던 기억이 난다.

말 그대로 골 결정력이 부족하다는거다.


우리나라 대표팀...

지금까지 참 잘 해줬다.

비단 박지성의 단순한 골 결정력만이 아닌

지금의 지속적인 발전을 마무리 짓는 기회로

이번 2010년 남아공 월드컵이 되길 바란다.

태극전사 화이팅!!







                                                                                             - 우르과이 전을 보면서 이청용의 첫골을 보며 글을 마무리-

덧글

  • 시매 2010/06/27 14:53 #

    정말 축구 좀 아시네요...
  • scofield 2010/06/27 15:23 #

    그런건가요?? 감사합니다.(그나저나 방금 메인에서 시매님이 쓰신 글 읽고 왔는데 이렇게 리플이 달려 있을 줄이야^^ 꺄~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